내비게이션 건너 뛰기
연락처를 남겨 주세요! 노동자연대 학생그룹과 함께 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대학 캠페인, 마르크스주의 포럼, 집회 참가) 소식을 알려드려요!

활동 보고

12/12 트럼프 ‘예루살렘 선언’ 규탄 긴급행동 참가

12월 12일 오전 10시, 추운 날씨였지만 70여 명의 사람들이 모여 트럼프의 ‘예루살렘 발언’을 규탄하는 긴급행동을 진행했습니다.

노동자연대 학생그룹도 여기에 참가해 트럼프 규탄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12월 12일 오전 시민·사회· 민중단체 들이 서울 종로구 주한미국대사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트럼프의 ‘예루살렘 선언’을 규탄하고 있다

 

트럼프의 ‘예루살렘 선언’은 미국의 경비견 역할을 하는 이스라엘에 힘을 실어주는 꼴입니다.

이 때문에 예루살렘 선언 이후 중동에서 이 선언에 항의하는 시위가 계속되고 있고, 이스라엘은 가자지구에 폭격을 하는 등 항의 시위를 폭력적으로 탄압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국제적으로 트럼프의 ‘예루살렘 선언’을 규탄하고 투쟁하는 중동의 민중들에게 지지를 보내는 시위가 벌어지는 중입니다. 한국에서도 국제적 시위의 일환으로 긴급행동이 조직됐습니다.

 

기자회견을 마친 참가자들이 이스라엘 대사관 앞으로 행진을 하고 있다

 

이런 와중에 문재인 정부가 동명부대 파병을 10년 연장하고 이에 여야 의원들이 합의한 것은 평화를 파괴하는 짓에 동조한 것입니다.

중동의 평화, 한반도의 평화는 미국이 완전히 손을 떼야 가능합니다.

 

트럼프는 중동에서 손 떼고 예루살렘 선언을 철회해야 합니다.

 

참고기사: https://stu.workerssolidarity.org/?p=5090

활동 보고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