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비게이션 건너 뛰기
연락처를 남겨 주세요! 노동자연대 학생그룹과 함께 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대학 캠페인, 마르크스주의 포럼, 집회 참가) 소식을 알려드려요!

활동 보고

[이화여대]

박근혜는 이화여대에 발붙일 자격 없다!

박근혜에게 속시원하게 한 방 먹인 이대 학생들

성명박근혜는 이화여대에 발붙일 자격 없다!

노동자연대 학생그룹 이대모임

친일 · 독재 미화 국정 교과서, 세월호 진실 은폐, 반여성 정책 추진하는 박근혜는 이화 교정에 발붙일 자격 없다!

오늘(10월 29일) 이화여대 대강당에서 열리는 ‘제50회 전국여성대회’에 박근혜가 온다고 한다. 이 행사를 주최하는 한국여성단체협의회는 새누리당을 지지하고, 평범한 여성들의 처지를 악화시키는 정책들을 지지하는 상류층 여성들을 대변해 온 단체다. 한국여성단체협의회는 이 행사에서 김활란 상을 시상한다. 일제에 부역하고 위안부 동원을 독려했던 김활란의 이름을 붙인 상을 주는 행사에, 친일 · 독재를 미화하는 박근혜가 참석하는 것이다.

박근혜는 무상보육 같은 자신의 대선 공약을 누더기로 만들었고, 여성 노동자들의 처우 개선 요구도 철저히 외면했다. OECD 1위의 남녀임금격차와 세계 117위 성 평등 지수(2014년 기준)가 여성 대통령 시대의 실상이다.

박근혜가 청년과 여성을 위해 추진한다는 “노동개혁”은 전혀 청년과 여성을 위한 것이 아니다. “노동개혁”은 임금은 깎고, 해고는 더 쉽게 하고, 비정규직은 더 많이 늘리는 정책일 뿐이다. 이 때문에 비정규직과 저질 일자리가 늘어나면, 그만큼 청년과 여성의 처지가 더 악화될 것이다.

친일 · 독재 · 노동자 탄압의 역사를 미화하는 국정 교과서

박근혜는 수많은 역사학자와 교수님들, 학생들의 반대 의견을 묵살하고 한국사 교과서 국정화를 밀어붙이고 있다. 박근혜는 2013년에 뉴라이트 <교학사> 교과서도 검정 통과시켜 준 전력이 있다. 이 교과서는 친일파 옹호는 물론이고, 이승만과 박정희가 자행한 노동자 탄압과 민주주의 파괴도 찬양한 저질 교과서였다. 이것만 봐도 박근혜가 만들 교과서에 들어갈 내용이 무엇일지 분명하다.

게다가 오는 11월 7일은 세월호 특별법이 제정된 지 1년이 되는 날이다. 여전히 박근혜 정부는 세월호의 진실 찾기를 방해하고 있다. 그래서 세월호 특별조사위원회는 아무것도 하지 못하고, 희생자 가족들은 애간장만 태우고 있다. 게다가 정부는 희생자 가족들을 보상금으로 분열시키고 회유하는 비열한 짓도 저지르고 있다.

우리가 박근혜의 방문을 환영하지 않는 이유는 이 밖에도 너무 많아서 다 열거하기도 어렵다. 박근혜 정부 3년 동안 평범한 사람들의 삶은 더 팍팍해져만 갔다. 민주주의와 정의는 땅에 떨어졌다.

친일 · 독재를 미화하고, 반反여성 정책과 ‘노동 개악’을 추진하고, 세월호의 진실을 은폐하는 박근혜는 민주주의를 위해 투쟁한 선배들의 정신이 서린 이화 교정을 밟을 자격이 없다. 우리는 오늘 기자회견과 항의 행동으로 박근혜의 방문에 반대할 것이다. 더 많은 이화인이 참가해 항의의 목소리를 모으자.

2015년 10월 29일

노동자연대 학생그룹 이대모임

관련 사진기사를 클릭해보세요

[포토] 박근혜 대통령의 이화여대 방문을 거부합니다

http://www.hani.co.kr/arti/society/society_general/715042.html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1510291643261&code=940100

활동 보고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