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비게이션 건너 뛰기
연락처를 남겨 주세요! 노동자연대 학생그룹과 함께 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대학 캠페인, 마르크스주의 포럼, 집회 참가) 소식을 알려드려요!

성명

의료민영화 즉각 중단하라! – 의료민영화 반대 서명이 순식간에 100만을 돌파하다!

의료민영화 반대 서명이 순식간에 100만을 돌파하다!

의료민영화 즉각 중단하라

 

병원 노동자들이 의료민영화 저지 파업에 돌입한 7월 22일, 의료민영화를 반대하는 폭발적인 여론이 드러났다. 올해 1월부터 시작해 60만 명 정도 모였던 의료민영화 반대 서명이 22일 하루 만에 100만을 돌파한 것이다! 놀랍게도 현재 130만에 달하는 서명 중 74만여 개는 22일 단 하루 만에 모였다. 한 때 온라인 서명 집계 수치는 1분에 1만 개씩 추가됐다.

뿐만 아니다. 이 날 ‘의료민영화’는 하루 종일 주요 포털 사이트 인기 검색어 순위에 올랐고, ‘유병언’마저 제치고 인기 검색어 1위가 될 정도였다. 보건복지부 홈페이지는 의료법 시행규칙 개정안에 반대하는 접속자가 폭주해 다운돼버렸고, 6만 여명이 의료법 시행규칙에 반대하는 댓글을 달았다.

 

병원 노동자들의 투쟁과 꾸준한 연대 활동의 결실

의료 민영화 반대 여론은 그 어느 때보다도 광범하고 뜨겁다.

무엇보다 보건의료노조와 의료연대본부의 1, 2차 파업 투쟁은 광범한 여론을 결집시키는 결정적인 구심 역할을 했다.

한편 의료 민영화 반대 운동 진영 또한 의료민영화의 진실을 알리는 데에 헌신적으로 기여했다. 의료민영화 저지 범국본에 속한 2백 5십여 개 단체들은 지난 반 년 간 전국 곳곳에서 의료민영화 반대 캠페인을 벌이며 지지와 연대의 목소리를 하나로 모아왔다.

 

압도 다수가 반대한다, 의료민영화 즉각 중단하라!

박근혜 정부가 아무리 꼼수를 부려도 실제로는 의료 민영화가 끔찍한 재앙이라는 것을 평범한 민중들은 본능적으로 느끼고 있다. 보건의료노조 등이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를 보면 국민의 70퍼센트가 의료 민영화를 반대한다.

특히 온 국민을 충격에 빠트린 세월호 참사는 이윤에 눈 먼 체제와 무능·부패한 국가가 평범한 사람들의 생명을 얼마나 하찮게 여기는지 단적으로 보여줬다. 사람들은 제 2, 제 3의 참사를 낳을 의료 민영화 정책을 진심으로 끔찍하게 여긴다.

의료 민영화 반대 의지가 대중적으로 표명되고 있는 지금이 기회다. 우리는 평범한 사람들의 생명을 지키려는 병원 노동자들의 투쟁이 폭넓은 지지 속에서 한층 더 나아갈 수 있다는 것을 확인하고 있다.

지금의 기세를 몰아 전국 곳곳의 의료 민영화 반대 목소리들을 더욱 많이 모아내자!

 

2014년 7월23일

노동자연대 학생그룹

 

의료민영화 반대 서명에 동참해주세요!

의료민영화 반대 서명은 아직 끝나지 않았습니다.

온라인 서명은 여기서 하실 수 있습니다.

http://www.jinbomedical.net/xe/index.php?mid=jm_12

 

함께 가요! 010-5678-8630

생명과 안전의 물결

7월 26일 3시 서울역

dd089843693a73399e702343342dda88

성명 목록